제주시, 내년 일자리가 커지는 혁신경제도시 구축한다
제주시, 내년 일자리가 커지는 혁신경제도시 구축한다
  • 강금중 기자
  • 승인 2018.12.27 12: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개분야 실천전략에 74개사업 총사업비 247억여원 투자 -

 

제주시청사
제주시청사

   제주시가 2019년도에는 에너지자립 마을 성공적인 추진과 일자리가 커지는 혁신경제도시 기반 구축을 목표로 설정하고 5개 세부추진 전략에 74개사업, 총사업비 247억여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첫 번째로 생활물가의 체계적 안정관리 및 서민경제 활력화를 위해

- 장바구니 지역물가 안정화추진으로 서민경제 활력화 도모와 착한가격 운영 내실화 및 물가모니터링 강화에 4천만원, 시민 경제역량 함량을 위한 각종 경제교육 프로그램 운영에 3천만원 등 7천만원의 사업비를 투자한다

  두 번째로 지역맞춤형 일자리 창출 및 지역주민 자립기반 강화를 위해

- 공공부문 일자리사업 발굴 및 운영에 459천만원, 사회적경제기업 육성을 통한 민간부문 고용여력 제고사업에 347천만원, 예비창업자의 창업지원 및 지역자원을 활용한 일자리 확대사업에 63천만원 등 87억원의 사업비가 투자된다.

  세 번째로 미래 산업을 선도하는 혁신성장 중소기업 육성을 위해

- 수출기업 해외시장 진출역량 강화사업에 6천만원, 농공단지 공공시설물 보수 등 기반강화 사업 등에 5천만원, 청소년 및 학부모 대상 생활과학교실 운영 5천만원 등 16천만원의 사업비가 투자된다.

   네 번째로 전통시장 자생력강화를 통한 상권육성 및 경쟁력 제고를 위해

- 청년몰 조성을 통한 일자리 창출 및 청년상인 자생력 강화 사업에 24억원, 전통시장 시설현대화 및 특성화시장 육성사업에 1067천만원 등 1307천만여원의 사업비를 투자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에너지 자립기반 마련 및 연료의 안정적 공급추진을 위해

- 에너지 자립마을 육성지원 사업에 83천만원, 공공시설 및 저소득층 에너지 효율화사업에 55천만원, 에너지 복지사업에 89천만원, 발전소시설 주변마을 지원사업에 42천만원 등 27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한다.

   제주시 관계자는 내년도에는 행정절차 조기 이행 등 예산 조기집행을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어 일자리가 커지는 혁신경제도시 기반구축에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 한해에는 민속오일시장 복층화 사업 등 64개사업에 354억 여원이 투자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205호,206호(연지동)
  • 대표전화 : 02)766-1501
  • 팩스 : 02)765-8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유철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방송통신사
  • 발행인 : 신유철
  • 편집인 : 신유철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89
  • 등록일 : 2017-12-21
  • 사업자번호 : 447-81-00979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35
  • 회장·발행인 : 신유철
  • 대표 : 권영분
  • 편집인 : 신유철
  • KBCS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방송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bu9898@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