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제천시, 얼음페스티벌 개장 퍼레이드 열려
충북 제천시, 얼음페스티벌 개장 퍼레이드 열려
  • 신유철
  • 승인 2020.01.13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제천시는 제천문화재단(이사장 김연호)과 지난 11일 오전 의림지에서 2회 제천 얼음 페스티벌개장퍼레이드를 열며 겨울왕국 제천페스티벌 시즌 2의 축제 열기를 펼쳤다.

이번 개장식에서는 이상천 제천시장과 홍석용 제천시의회의장, 이후삼 국회의원, ·도의원, 김연호 제천문화재단 이사장과 관람객 등 약 1만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개장퍼레이드에는 겨울벚꽃축제를 위해 시내 문화의 거리 곳곳에서 맹활약하고 있는 카니발 퍼레이드팀의 공연이 펼쳐지며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고,

축제장 입구에서 테이프 커팅식에 이어 참석자 전원이 얼음터널을 지나는 퍼레이드와 함께 얼음성 입구에서 얼음 퍼포먼스가 펼쳐졌다.

마지막으로, 참석자들은 얼음성 및 순주섬을 등 전시존을 관람하는 시간을 가지며 개장식을 마쳤다.

이달 27일까지 의림지 일원에서 개최되는 제천얼음축제는 크게 주제전시존과 체험존으로 나뉘어 방문객들을 맞는다.

주제전시존은 메인 전시존인 겨울동화스팟 대형얼음성과 로맨틱아일랜드 순주섬 그리고 대형 얼음성 게이트&얼음터널이 있다.

행사장 입구에서부터는 가로 7m 세로 4m의 얼음게이트와 길이 50m의 얼음터널이 동화테마의 얼음조각들을 선보이며 축제를 찾은 관람객들과 첫 인사를 나눈다.

가로 50m, 세로 30m 크기의 대형얼음성에는 미녀와 야수, 인어공주 등 명작동화 5가지를 주제로 한 테마존으로 꾸며져 관람객들을 동화의 나라로 초대할 예정이다.

일 년에 단 한 번 개방되는 의림지 속 순주섬은 의림지를 가로지은 얼음부표 다리(220m)를 놓아 방문객들에게 겨울빛으로 물든 신비의 공간을 허락한다.

이밖에, 체험존은 스노우플레이존과 아이스플레이존으로 나뉘어 스노우플레이존은 50m 슬로프의 눈썰매장과 눈미로, 눈동산, 눈조각 캐릭터들로 가득 채워지며,

아이스플레이존에는 전통썰매와 얼음자전거, 사바리썰매를 즐길 수 있다.

상시이벤트는 빙판맨발오래버티기, 빙판신발던지기, 축구공넣기 등이 진행되며,

주말이벤트로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눈조각경연대회와 공어맨손잡기, 아이스카빙, 공어빨리먹기가 개최될 예정이다.

전통빙판놀이와 각종 이벤트 등 풍성한 부대행사는 축제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멋진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얼음페스티벌의 자유이용권 5천원 권을 구매 시에는 동일한 금액의 제천화폐 모아로 돌려주어 행사장 내 먹거리 장터와 공어낚시 등 유료체험존은 물론 제천시 전역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하다.

아울러, 시는 축제장을 찾는 방문객들의 편의를 위하여 축제 종료일까지 제천역부터 의림지까지 왕복하는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셔틀버스는 오후 1시부터 530분까지 30분 간격으로 하루 총 10회 운행되며,

야외스케이트장을 비롯하여 겨울벚꽃축제장과 얼음축제가 열리는 의림지를 경유하게 된다.

한편, 의림지 일원에서 펼쳐지는 얼음페스티벌은 이달 27일까지 계속되는 겨울벚꽃축제와 함께 방문객들을 겨울왕국 제천으로 초대하며 축제의 시너지 효과를 높일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205호,206호(연지동)
  • 대표전화 : 02)766-1501
  • 팩스 : 02)765-8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유철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방송통신사
  • 발행인 : 신유철
  • 편집인 : 신유철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89
  • 등록일 : 2017-12-21
  • 사업자번호 : 447-81-00979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35
  • 회장·발행인 : 신유철
  • 대표 : 권영분
  • 편집인 : 신유철
  • KBCS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방송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bu9898@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