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시민이살기좋은푸르고맑은의정부만들기
의정부시,시민이살기좋은푸르고맑은의정부만들기
  • 신선철
  • 승인 2019.10.0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HE Green & Beauty City 프로젝트 사업 추진

안병용 의정부 시장은 민선 7기 지구 기후변화에 따른 미세먼지, 폭염 등 환경문제 해결과 도심 숲 녹색환경 조성으로 시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The Green & Beauty City 프로젝트”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푸르고 더 아름다운 시를 만들기 위한 이번 프로젝트는 녹색 공간의 지속적 확충을 위한 Green City 프로젝트와 도심 경관의 질적 향상을 위한 Beauty City 프로젝트 등 두 방향으로 녹화와 정비가 필요한 시 전 지역을 대상으로 185개소 390억 원을 투입 오는 2021년까지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시는 6개 추진전략과 18개 추진과제를 선정하고 단계적으로 추진해 전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가장 푸르고, 가장 아름다운 친환경 녹색도시로 가꿔나갈 계획이다.

시의 이번 6개 전략과제는 다음과 같다.
■ ‘The Green & Beauty City 프로젝트 ’에 시민 참여를 확대 하겠습니다. 
프로젝트의 성과를 시민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도록 시민 중심의 녹화사업으로 전환
→도시녹화사업 예산지원 근거를 마련 (의정부시 도시녹화 등에 관한 조례 제정 ), 도시 재생 등 주민제안 사업 추진 
 
■ 누구나 살고 싶은 푸른 도시 의정부로 만들겠습니다.
도시 경계 진입 관문에 다채로운 경관디자인을 입히고 하천생태복원사업을 통해 특색 있고 쾌적한 하천 환경 제공
→서울시와의 경계, 양주시와의 경계 등 경관디자인 개선, 4대 하천 생태보완 및 가로환경과 도시공원 조성사업 
 
■ 회색의 공공시설물에 색을 입히겠습니다.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변신하는 친근한 관공서 조성 및 노후시설물 환경정비
→시민과 가깝게 접해 있는 공공도서관 , 공립어린이집 , 관공서를 친환경 힐링 공간으로 탈바꿈하여 다시 찾고 싶은 생활 속 명소 조성 
 
■ 권역별 아름다운 꽃길 가꾸기 확대 추진 하겠습니다.
자생단체, 상가 등 전 시민이 동참하고 동주민센터 및 유관기관이 협업하여 자발적으로 아름다운 우리동네 만들기 추진
→시민이 참여하는 아름다운 꽃길 가꾸기, 자투리 공간 녹화사업, 우리마을 정비사업 
 
■ 체계적인 기획 ·관리 홍보로 효과 극대화 하겠습니다.
전문성을 갖춘 외부 전문가와 시민대표로 프로젝트 자문위원회 구성 및 체계적인 사후 관리를 위해 일자리사업 발굴 (지역 일자리 창출 )
→ 제1회 자문위원회 개최, 노인 일자리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을 ‘The Green & Beauty City 프로젝트 ’와 연계 및 각 동에 마스터 가드너 배치
 
■ 아름다운 의정부에서 마음껏 즐기도록 하겠습니다.
자연과 더 가까이 ! 꽃이 만발한 하천과 공원에서 축제 ·행사 개최
→중랑천 벚꽃길과 아름다운 하천경관을 즐기는 호원 벚꽃 축제와 야간에도 빛나는 녹양동 장미문화 나눔 마당 등과 경기정원문화 박람회 유치 총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205호,206호(연지동)
  • 대표전화 : 02)766-1501
  • 팩스 : 02)765-8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유철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방송통신사
  • 발행인 : 신유철
  • 편집인 : 신유철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89
  • 등록일 : 2017-12-21
  • 사업자번호 : 447-81-00979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35
  • 회장·발행인 : 신유철
  • 대표 : 권영분
  • 편집인 : 신유철
  • KBCS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방송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bu9898@nate.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