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사태 묵과할 수 없어 삭발 투쟁감행 !!!
조국 사태 묵과할 수 없어 삭발 투쟁감행 !!!
  • 박상태 기자
  • 승인 2019.09.11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세대의 젊은이들에게 미안 사과 표해!!
송파 지역구 한국당 박인숙 의원 국회서 기자회견!!!
국회 본청 계단서 삭발하는 박인숙 의원(한국방송통신사)
국회 본청 계단서 삭발하는 박인숙 의원(한국방송통신사)
삭발하는 박인숙 의원(한국방송통신사)
삭발하는 박인숙 의원(한국방송통신사)

오늘 국회에서 `조국` 장관에 대한 의혹과 임명에 관한 항의로 `자유한국당` 송파갑 `박인숙` 의원이 기자회견과 삭발식을 감행했다.

어제 `이언주` 의원에 이어 여성 의원으로 두 번째 삭발을 감행한 박 의원은 `조국` 장관이 후보자 당시 조 장관의 딸의 의학 논문 제1저자 등재 관련 의혹을 제기하며, 의원직을 걸겠다고 호언장담한 인물이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자유한국당의 ‘김숙향 동작갑 당협위원장’, ‘이성권 중랑을 당협위원장’이 함께 했다.

기자 회견장에서 배포한 입장문에서 `박인`숙 의원은 `조국` 장관은 청문회 제도 도입 이후, 가장 많은 의혹과 반칙, 특권, 부정, 불법을 자행해온 후보자라고 주장했다.

이어서 수많은 언론매체가 함께한 기자 회견장에서, 그리고 국회 청문회장에서도 그는 눈 하나 깜박이지 않고 처음부터 끝까지 거짓말을 하였고, 아직까지도 그는 거짓말이 아니라고 주장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문재인` 정부가 지금까지 줄곧 외쳐온 `평등, 공정, 정의`는 그저 자신들의 정치적 행동들을 돋보이기 위한 `레토릭`에 불과했다는 것을 만천하에 드러낸 것이라고 `조국` 장관의 임명을 평가한, 박 의원은 범죄 피의자를 법무 장관에 앉히면서 `개혁`을 입에 담는다는 것은 국민에 대한 `선전포고`라고 주장했다.

박인숙 의원은 입장문에서 " 문재인 대통령에게. 즉시 조국 장관을 해임하고, 국민들께 사과를 요구하면서, 조국과 그 일가를 둘러싼 모든 의혹에 대하여 철저한 수사를 약속하라"고 촉구했다.

삭발의 이유로 저희들은 이 자리에서 `문재인` 정부의 부당함을 알리고자 한다고 삭발 이유를 피력했다.

입장문 말미에 박 의원은“국민 여러분께 특히 미래세대인 우리 젊은이들에게 미안한 마음 전한다며 유감의 뜻을 전했고, 기성세대로써 대한민국이 지금 이지경이 되도록 마땅한 책무를 다하지 못한 점 깊이 반성하고 사과한다" 고 밝혔다.

야당이 `조국` 장관의 임명 부당에 맞서 벌이는 여성 의원들의 삭발이 국민의 가슴에 와닿는 진정한 사과와 반성의 메시지가 될 수 있을지 궁금하다.

정치적 이슈가 아닌 잘못된 것에 대한 반성과 사과가 우리 사회의 지도층들에게 필요함을 몸으로 보여준 박의원의 퍼포먼스에 많은 사람들이 그 진정성을 공감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종로구 김상옥로 17 (대호빌딩) 205호,206호(연지동)
  • 대표전화 : 02)766-1501
  • 팩스 : 02)765-81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유철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방송통신사
  • 발행인 : 신유철
  • 편집인 : 신유철
  • 등록번호 : 서울 아 04889
  • 등록일 : 2017-12-21
  • 사업자번호 : 447-81-00979
  • 법인명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제호 : 한국언론포털통신사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35
  • 회장·발행인 : 신유철
  • 대표 : 권영분
  • 편집인 : 신유철
  • KBCSnews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한국방송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bu9898@nate.com
ND소프트